Skip Navigation
Skip to contents

대한소아과학회

전체메뉴 보기


알레르기/호흡기

질환상식

질환상식

[알레르기/호흡기]알레르기성 비염
  • 관리자
  • 1477 Hit
알레르기비염은 코점막의 알레르기반응으로 발작적인 재채기, 맑은 콧물, 코막힘, 가려움증의 네 가지 주요 증상이 나타나는 것을 특징으로 하는 질환입니다. 임상적으로는 이 4가지 증상 중에서 2가지 이상이 2주 이상 지속될 때 의심하게 됩니다. 네가지 특징적인 증상 외에도 눈 주변의 가려움, 눈충혈, 두통, 후각 소실 등의 증상이 동반되기도 하며 합병증으로 부비동염, 결막염, 중이염, 인후염 등이 동반될 수 있습니다. 

알레르기비염은 감작 원인에 따라 특정 계절에만 증상이 나타나기도 하고, 일 년 내내 증상이 발생하기도 합니다. 원인이 꽃가루가 주 원인인 경우에는 해당 꽃가루가 날리는 계절에 증상이 발생하게 되고, 집먼지진드기, 실내곰팡이, 애완동물처럼 실내에서 주로 노출이 되는 경우에는 일 년 내내 증상이 나타날 수 있습니다. 
최근에는 증상의 지속 기간에 따라 분류를 하고 있습니다. 증상의 지속 기간이 한달 이내로 짧거나 한달 이상 지속되더라도 증상이 있는 날 보다 없는 날이 많은 경우에는 간헐성 비염, 증상이 있는 기간이 한달 이상 지속되고 증상이 없는 날보다 있는 날이 더 많은 경우에는 지속성 비염으로 구분을 합니다. 중증도는 일상 생활이나 수면에 불편함을 주지 않으면 경증으로 분류하고, 일상 생활이나 수면에 불편함을 주면 중등증-중증으로 구분을 합니다. 

소아는 알레르기비염이 의심되더라도 알레르기비염이 아닌 비율이 성인과 비교하여 상대적으로 높기 때문에 정확한 진단을 위해 알레르기검사를 실시합니다. 혈액검사 또는 피부반응 검사를 기본적으로 실시하며, 추가적으로 비강유발검사, 콧물도말검사 등을 실시하기도 합니다. 

치료는 원인이 되는 물질을 회피하기 위한 환경관리와 생활습관 조절, 그리고 약물치료가 기본적인 치료 방법입니다. 흔히 사용하는 약물은 경구용 항히스타민제, 류코트리엔 조절제, 비강내 스테로이드와 비강내 항히스타민제를 많이 사용하고 있으며, 약제 선택은 환자의 중증도와 선호도를 고려하여 결정합니다. 약물치료 이외에도 면역치료의 적응증이 되는 경우에는 면역치료를 할 수도 있습니다. 

알레르기 비염을 성공적으로 관리하고 악화를 예방하려면 우선 알레르기 비염이 어떤 병인지 이해하고 있어야 하고, 환경관리를 통해 원인물질과 악화요인을 피해야 하며, 의사로부터 처방받은 약물을 규칙적으로 사용하는 것이 중요합니다. 

                                                                                                                                                                    한림의대 강남성심병원 이용주

[06732] 서울시 서초구 서운로 19 서초월드오피스텔 1606호
  • TEL : 02-3473-7305
  • FAX : 02-3473-7307
  • E-mail : pediatrics@pediatrics.or.kr

대한소아청소년과학회 사업자등록번호 : 214-82-60210 대표자 : 김지홍

Copyright © The Korean Pediatric Society. All Rights Reserved.